DSL 도서보기 뜨인돌어린이 도서보기
HOME >도서분류 > 뜨인돌 > 인문
과학
역사
예술
기타
모뉴먼츠 맨
로버트 M. 에드셀 지음 | 박중서 옮김
출간일 | ISBN 9788958073499 | 판형 160 × 230 | 가격 33,000원 | 페이지 624쪽
서울시교육청도서관 추천도서
모뉴먼츠 맨기념물 전담반이라고 번역했다. 1943년부터 1951년까지 활동한 소규모 연합군 부대를 가리킨다. 교회나 박물관 등 중요한 기념물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전쟁 중에 강탈당하거나 실종된 예술품의 행방을 찾는 등 세계적 문화재를 수호하는 임무를 담당했다.■ 모뉴먼츠 맨, 위기에 처한 예술품을 구해낸 제2차 세계대전의 숨은 영웅들『모뉴먼츠 맨』은 제2차 세계대전 중에 예술품을 구하고자 분투한 소규모 부대의 분투를 담은 역사 다큐멘터리다. 저자 로버트 M. 에드셀은‘뛰어난 미술작품들은 어떻게 전쟁의 포화 속에서 살아남았는가?’라는 ..
바바리안
리처드 루드글리 지음 | 우혜령 옮김
출간일 | ISBN 9788986183924 | 판형 신국판(152 × 225) | 가격 12,000원 | 페이지 311쪽

1. <바바리안-야만인 혹은 정복자>의 출간 의의역사란 현실을 알 수 있고 미래를 볼 수 있는 눈을 갖게 만든다.역사가 일방적인 편견에 의해 왜곡되어 제대로 전달되지 않는다면 발전된 미래를 보장할 수 없기 때문에 그만큼 역사는 중요하다.역사는 흑백논리로 기록되어서는 안된다. 모든 이야기에는 양면이 있기 때문이다.이 책은 서양사에서 ‘암흑기’ 또는 ‘거의 알려진 바 없는 시기’로 불려진 서기 300~1000년 동안의 고대 유럽 역사로, 지금껏 문명화된 로마인의 일방적 시각에서만 기술되어 온 바바리안의 역사를 재조명함으로써 ..
세계를 속인 거짓말
이종호
출간일 | ISBN 9788986183641 | 판형 신국판 (148 × 225) | 가격 8,500원 | 페이지 288쪽

우리에게 너무나 잘 알려진 역사적 사실들 중엔 실제와는 전혀 다르게 왜곡된 것이 많다. 정치적인 목적을 위해서, 혹은 개인의 이익을 위해서 교묘하게 조작된 역사적 사실들. 그 이면에 숨겨진 진실을 찾아가는 것만큼 재미있는 건 없을 것이다. 이 책은 왜곡된 역사적 사실들을 철저한 자료 분석과 고증을 통해 그 진실을 밝힐 뿐 아니라 조작하게 된 사회적?문화적 배경을 마치 소설처럼 흥미진진하게 전개해 나가고 있다. 정치적 목적을 위해 왜곡된 프랑스의 바스티유 감옥 점령이나 나치의 아우슈비츠 학살부터 개인의 영리를 위해 조작된 희대의 사기..
신화와 역사로 읽는 세계 7대 불가사의
이종호
출간일 | ISBN 9788986183474 | 판형 신국판 (148 × 225) | 가격 9,500원 | 페이지 288쪽
[2002년] 한국출판문화진흥재단 선정 우수도서
이달의 책 청소년 권장도서

흔히들 세계 7대 불가사의 하면 많이 들어 봤고 그래서 잘 알고 있다고 막연하게 생각한다. 그러나 정작 정통 세계 7대 불가사의를 정확히 열거할 수 있는 사람은 거의 없을 것이다.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만리장성이나 나스카 평원의 지상 그림, 혹은 이스터 섬의 거상 등은 현대 사람들이 주관적으로 정리한 불가사의이지, 실제로 정통 세계 7대 불가사의에는 포함되지 않는다. 정통 세계 7대 불가사의는 지중해와 중동 지방에 고대인들이 만든 경이로운 건축물과 조상(彫像)으로, 1633년 교황청 도서관에서 발견된 필론의 '세계 ..
영화에서 만난 불가능의 과학
이종호
출간일 | ISBN 9788986183887 | 판형 신국판 (148 × 225) | 가격 12,000원 | 페이지 360쪽

<투명인간>, <공간이동>, <타임머신> 등등 SF 영화에서 그려지는 흥미로운 첨단과학들은 현대과학으로 실현할 수 있을까? 이 책은 이런 의문에서 시작된다. 그럴듯하게 포장되어 우리를 현혹하는 많은 영화 장면들은 실은 현실에서는 허무맹랑하고 실현 불가능한 모순으로 가득 차 있는 것들이 많다. 그 중에서도 순간 변신, 생명체의 거대화, 공간이동 등 불가능의 영역 12개를 뽑아 과학원리와 법칙을 통해 왜 불가능한지를 재미있게 풀어내고 있다. 책의 내용 이 책은 총 12개의 장으로 나뉜다. ..
유전자의 변신 이야기
존 C. 애비스 글 | 이영완 번역
출간일 | ISBN 9788958071167 | 판형 신국판 (148 × 225) | 가격 12,000원 | 페이지 320쪽
한국과학창의재단 추천도서
매혹적인 골동품점 자연에 숨겨진 유전자 이야기자연은 매혹적인 생물학적 골동품으로 가득 찬 살아있는 골동품점이다.우리 주위에서 살펴 볼 수 있는 생명이 있는 모든 것들은 유전자를 통해 종족 보존을 해왔다.피부를 이용해서 걷고, 헤엄치고, 나는 것을 상상해 보거나, 조상으로부터 어떻게 그리고 언제 현재의 모습으로 진화해 왔는가를 생각한다면 흥미롭지 않은 생물은 하나도 없다.<유전자의 변신이야기>는 유전자연구를 통해 ‘판다는 곰이 아니다’, ‘네안다르탈 인은 인류의 조상이다’ 등 그동안 우리가 알고 있는 자연 동식물에 대한 상..
젠틀 매드니스
니콜라스 A. 바스베인스(Nicholas A. Basbanes) 글 | 표정훈 번역
출간일 | ISBN 9788958071488 | 판형 신국판 (148 × 225) | 가격 48,000원 | 페이지 1111쪽

젠틀 매드니스(Gentle Madness) 출간 의의세상에는 무엇인가를 수집하는 사람들이 있다. 화폐, 우표, 수석, 그림, 골동품 등 많은 분야의 것들이 그 대상이 되고 있다. 값이 싼 것이든, 비싼 것이든 수집되어 있는 모든 것들은 그 분야의 역사를 알려주는 중요한 자료로 존재가치를 입증한다.그러나 ‘책’에는 다른 수집품들과는 한 가지 다른 점이 있는데, 그것은 책 내용으로 알 수 있는 ‘모든 것의 역사’이다. 그래서 ‘도서 수집’은 중요하다. 시대를 통틀어 다양하게 나타났던, 각 나라의 이례적이고 열성적인 도서 수집가들이 없었..
중국의 몰락
고든 창 글 | 형선호 번역
출간일 | ISBN 9788986183610 | 판형 신국판 (148 × 225) | 가격 13,000원 | 페이지 408쪽

미국과 일본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중국의 붕괴를 예측한 책! 많은 사람들이 중국의 장밋빛 미래를 예측하고 있다. 현재의 추세대로 가면 중국은 2010년에 세계 최대의 경제대국이 된다는 것이 중국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하지만 중국의 WTO 가입은 공산주의적 자본주의 사회인 중국에 약이 아니라 치명적인 독이 될 것이라는 비관론이 중국 전문가들 사이에서 강하게 일고 있다. 이들은 체제의 붕괴 가능성까지 점치고 있다. 중국 내에서도 우징롄 등 저명 경제학자들이 제기하는 이러한 주장은 중국의 WTO 가입에 따른 현재까지의 밝은 ..
해바라기
시몬 비젠탈 글 | 박중서 번역
출간일 | ISBN 9788958071426 | 판형 신국판 (148 × 225) | 가격 10,000원 | 페이지 327쪽
인디고서원 추천도서
행복한아침독서 추천도서
조동기논술학원 채택도서

1. <해바라기>의 출간 의의광복 60주년의 화두 ‘용서’와 ‘화해’를 담아낸 책!정부는 2005년 2월 2일, 총리실 산하에 ‘광복60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를 설치했다. 범국민 축제분위기 조성과 국민 대화합을 도모하기 위해 50여 가지 국제교류 및 문화행사를 준비하기 위해 만든 위원회다.1995년의 광복 50주년 기념사업이 ‘역사 바로세우기’였다면, 60주년 기념사업은 미래에 초점을 둔 것으로, 지난 역사의 진실을 밝히고, 용서와 화해를 통해 미래로 나아가는 계기를 만들겠다는 것이다. 이는 우리 역사 속에서 아직까지 해..
헤르만 헤세의 독서의 기술
헤르만 헤세 글 | 김지선 번역
출간일 | ISBN 9788958071594 | 판형 신국판 (148 × 225) | 가격 12,000원 | 페이지 284쪽

1.『헤르만 헤세의 독서의 기술』은 지금까지 우리나라 독자들에게 제대로 소개되지 못했던 헤세의 또 다른 면모를 흥미롭게 보여주는 아주 “독특한” 책이다. 여기서 말하는 또 다른 면모란 바로 “독서가”이자 “책벌레,” 혹은 “애서가”이자 “애서광”으로서 헤르만 헤세의 면모다. 자연을 사랑하고, 소년에서 청년이 되어 가는 사춘기의 고통을 묘파하고, 동양 사상과 신비주의에 대한 경외감을 바탕으로 삼았던 헤르만 헤세는 위대한 작가이기 이전에 근면한 독자이며, 욕심 많은 장서가이며, 뛰어난 서평가였다. 이 책의 번역 대본은 독일 주르캄프(S..